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3301981
영어음역 ESrijoteukeulleop
영어의미역 ES Resort Club
이칭/별칭 클럽ES청풍호리조트,능강리조트,CLUB ES,능강ES리조트,맴버쉽휴양촌 클럽이에스,제천이에스
분야 지리/인문 지리
유형 지명/시설
지역 충청북도 제천시 수산면 옥순봉로 1248[능강리 200-10]
시대 현대/현대
집필자 류금열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관련 사항 시기/일시 2001년 1월 30일연표보기
개관|개장 시기/일시 1997년연표보기
준공 시기/일시 2002년연표보기
관련 사항 시기/일시 2003년연표보기
현 소재지 충청북도 제천시 수산면 능강리 200-10 지도보기
성격 종합 휴양 시설|숙박 시설
면적 290,575㎡
전화 043-648-0480
홈페이지 ES리조트클럽(http://www.clubes.co.kr)

[정의]

충청북도 제천시 수산면 능강리에 있는 종합 휴양 시설.

[건립 경위]

남한강 상류에 충주댐이 건설되고, 1988년 건설교통부[현 국토해양부]에서 충주호권 관광 종합 개발 계획을 수립하면서 제천의 능강지구가 관광 개발 예정 지구로 선정되었다. 1991년부터 1992년까지 능강지구 개발을 위해 일반인을 대상으로 관광 경향과 휴양지에 대한 설문 조사 및 분석 등을 실시하여 당초의 계획을 보완하였고, 그 결과 1992년부터 2001년까지를 연한으로 하는 충청북도 관광 종합 개발 계획을 수립하였다.

충청북도 관광 종합 개발 계획의 일환으로 청풍호와 백두대간이 전망되는 천혜의 자연 경관을 가진 능강지구에 숙박 휴양 시설 건립이 추진되면서 1995년 10월 6일 (주)ES리조트클럽이 등기를 내어 1997년부터 2002년까지 총 3차에 걸쳐 ES리조트클럽을 건립하게 되었다.

1997년 제1차 사업으로 숙박 시설 콘도미니엄 62실과 부대시설로 양식당, 팝[Younger], 슈퍼마켓, 야외 공연장, 전망대, 세미나실, 전시장 등을 건설하였다. 1999~2001년 제2차 사업으로 콘도미니엄 66실, 한식당, 선텐장, 옥외 풀장, 도예방, 명상 센터, 버섯 재배지, 산책로, 등산 코스 등을 건설하였고, 2001년 1월 30일 제천시로부터 관광지 조성 사업 시행 허가를 받았다. 2001~2002년 제3차 사업으로 콘도미니엄 65실과 부대시설로 뮤직바, 전망 휴게실 등을 건설하였다.

[변천]

2003년 부대시설로 제2옥외 풀장, 찜질방, 노래방 등을 건설하였다.

[구성]

총면적은 290,575㎡이다. 제천시 수산면 능강리 200-10번지[대지 면적 1만 1,690㎡]와 능강리 200-11번지에 빌라 콘도 단지 A동, B동, C동, D동, E동, F동으로 나뉘어 조성되어 있다. 숙박 시설 콘도미니엄은 255실로, 빌라형은 21평형, 25평형, 32평형, 43평형으로 구분되어 있으며, 별장형은 20평형과 30평형이 있다.

입구의 프런트(Front)를 지나면 동측 구릉지에 롯지1단지가 위치해 있다. 롯지1단지[601~620호]는 호숫가 언덕 위의 단독형 집이며, 롯지1단지에서 동쪽 언덕으로 구름다리를 건너면 롯지2단지[621~646호]가 나온다. 중세 유럽풍 고성(固城) 형태의 고성콘도[651~685호]는 암릉 지대의 성벽을 연상하게 하며 능강계곡이 한눈에 보이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빌라 콘도 단지에서 북쪽으로 가장 높은 곳에 있는 롯지3단지[801~834호, 880~882호, 711~770호, 150~161호, 240~243호]는 산등성이에서 호수를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곳이다. 롯지3단지에서 동측으로 자리한 릿지햄릿단지[840~877]는 호수가 보이는 산등성이의 작은 마을로, 능강구곡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현황]

2016년 현재 (주)ES리조트클럽의 대표 이사는 이종용이며, 본사는 서울에 있다. 제천의 ES리조트클럽에서는 지점장 1명과 직원 34명으로 구성된 운영진팀, 객실팀, 보수팀, 영선팀, 부대시설팀 등이 업무를 분담하며, 골프카 4대를 구비하여 신속하게 이동하면서 시설물을 관리한다. 비회원은 이용할 수 없으며, 100% 회원제 리조트로 연 30박 기준의 회원권을 발행한다.

ES리조트클럽의 특징은 동일한 형태의 집이 없고, 빌라 내에 누워서 호수를 바라볼 수 있으며, 자연 그대로의 소나무를 살리기 위하여 천장에 구멍을 내고 암석이 마룻바닥에 돌출되게 하는 등 자연 친화적으로 건설된 종합 휴양 시설이라는 점이다.

[참고문헌]